자유게시판

참전용사예우법개정 마무리하십시요.

이형복 7 648 10.15 11:27

중앙회는 2019년내에 참전용사예우법을 마무리하십시요.

매년 보훈처와 국회에 서한을 제출하고도 지금까지 아무런 해답도 받지못하고 세월만 보내고 있다.

중앙회는 해산하고 새롭게 거듭나는 중앙회조직을 만들어서 국내외 참전용사들이

간곡히 원하는 예우법을 정부와 국회에서 완전히 통과시키도록 해야 합니다.

중앙회장을 다시 선출하는 것은 큰의미가 없다고 판단됩니다.

현재 중앙회의 임원진들의 현명한 판단을 내리기를 바랍니다. 

Comments

Andrew 10.15 15:15
현재  중앙회 임원진들의 현명한 판단은 할 수 없는것 같읍니다..왜냐하면  월남전 참전자회 중앙회 라면  임원진이 참전자로 구성되어야 하는데..현재 국장 7명중 5 명이 비참전용사고 부장들 합해서 10명 넘게 포진 하고 있고  조직국장 이란 사람은 베트남에서 전화 하니까  전적지 가이드해서 개인 비지니스 하려 한다는 말도안되는 소리하여 조직국장 은  해외회 관리 하면서  전화 한통 한적도 없는 자가  월급 약 130만원 씩들 타먹고  그리고 1개월  2개월 씩 결근해도 괜찮은곳이 참전자 중앙회  인데  이것이 정상 인가요?  이런 곳인데 현재 중앙회 임원들이 무슨 판단을 내림니까?  해외회 에는 예산 한푼 안주면서저네들은 여행 다니며 누구를 위한 중앙회 인지  ...?    비 참전자는  청와대 초청행사에도 제외되는데.. 전적지방문 인솔자가 될수없는자들을  매년 낑겨넣듯이 불법을 저지르는곳이 월남전 참전자회 중앙회 입니다..
심태섭 10.16 10:26
중앙회의 국장님이 7명중 5명나 비참전 용사라고요 ?
참으로 처음 듣는 회괴한 일이군요 .
이런 조직의 인선을 누가 했읍니까?
우리가 노인들이라 전산을 잘못하니 여 과장님들 채용은 당연 하지만
국장을 비참전자로 월급주고 우리조직에 두는것은 참으로
이해할수 없는 일입니다 .
이형복 10.21 14:10
[@심태섭 ] 임원진중에서 비참전용사가 선정되어서는 안됩니다.
단 사무직(여)외에는 있을수가 없습니다.
사실이라면 다음 회장께서는 바로잡아야 합니다.
심태섭 10.16 10:31
해외회에 앤드류님  국장님 7명중 5명이 비 참전자 라는
것이 정말  맞는말  입니까?
아마 전우중 이런 사실을 알고 있는 전우는 매우 적을 것 입니다 .
백명환 10.19 12:46
중앙회는 온갓 오해에 잡음이 끝날날이 없어서 계시판을 대하기 참으로 부끄럽군요.중앙회에서 전우회원들의 눈과 귀를 멀게하는것은 직무유기입니다.더우기 송사로 위선이 부재중인데 이런잡음이 계속된다는것은 우리명예에 치명적 입니다.참전전우들 사기충천하며 생을 즐거웁게 영위하도록 중앙회직원분들의 각성을 촉구합니다.
장덕순 10.23 16:40
월남전참전자회 중앙회 국장 7명중 5명이 비 참전자(非 參戰者)라니? 이건 무슨 자다가 봉창 뚜드리는 소리 인가? 어찌 이런 소식을 일선 지회장(支會長)이란 者들이 회원 전우들에게 말을 전달해 주지를 않았는가? 감투만 밝히는 무능한 支會長들도 많구나. 참으로 어이가 없다. 공무원. 교사. 공공기관. 금융기관. 대기업. 등 많은 화이트칼라 직군에서 근무하고 정년퇴직한  전우들이 얼마나 많은데, 중앙회 국장 직책을 충분히 소화해 내고도 남을  전우들이 얼마든지 많은데, 정진호가 지 식구들을 마구잡이로 데려다 앉쳤던 것인가? 人事가 萬事라 했거늘. 비참전자(非參戰者)국장들이 자기들 한테는 하나도 이득(利得)이 안되는 특별법이니, 참전명예수당 인상이니, 참전자들에게 만 이득(利得)이 되는 사안을 열심히 국회를 쫒아 다니며 적극적으로 일을 하겠나? 이러니 中央會가 제대로 돌아갈 수 가 없지. 이 사실을 아는 전우들이 전국에 몇명이나 될까나? 이런 낙하산들 때문에 라도 새 회장단은 모든 중앙회 임직원들 일괄사표 받고,  한 명도 빼지 말고 교체 하여야 한다. 그래야 기득권을 가진 자들이 방해가 안된다.
장덕순 10.23 17:11
베트남에서 우리 전우들 여행 가이드를 보훈처에서 비 참전자로 하려해도 월참 중앙회에서 오히려 복지 차원으로 앞장서서 이왕이면 참전 전우들에게 맞기려고 노력을 하여야 하지. 방해하고 비 참전자에게 주려 하는 것은 전우의 한 사람으로서 정말 이해가 안되네요.
카테고리
국가보훈처 국립묘지안장관리시스템 농협 대한민국 육군 나라사랑큰나무 대한민국국회 KB국민은행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 대한민국 국방부
방문통계
  • 현재 접속자 89(3) 명
  • 오늘 방문자 1,138 명
  • 어제 방문자 1,500 명
  • 최대 방문자 2,893 명
  • 전체 방문자 194,163 명
  • 전체 게시물 5,095 개